밥먹고 간다 그래놓고는..
   글쓴이 : 박명희 조회수 : 1547    작성일 : 2009/05/18
꼭 맛있는 밥 사주고 싶었는데
기회를 그리나 못 만들고
그냥 가버리게 하다니 나 나쁘다요.
어느날 불현듯 날아 가고 싶다.
로마로~~~~~
누군지 모를라..삼류카수여요


번호 제목 첨부 글쓴이 작성일 조회
27  파리에 도착 변동일2009-07-062223
26  앗 늦었다! 윤형필2009-06-181602
25  너무 소중한 인연 김영만2009-06-171162
24  밥먹고 간다 그래놓고는.. 박명희2009-05-181547
23  즐겁고 풍성한 한가위 맞이하길 천안에서2008-09-111393
22  지난번 TV에서 우연히 윤희청2008-07-252202
21  쿵쾅쿵쾅 한은혜2008-07-131142
20  지리산 숲길 소식 전합니다 천안에서2008-07-101312
19  "엄마!" 유용선2008-06-281495
18  하이루.. 달팽2008-06-251112
17  챠오! 로마......13 이스크라2007-03-095532
16    아주 오랜 친구에게 유정림2007-09-152101
15  챠오! 로마......12 이스크라2007-01-122810
14  챠오! 로마......11 이스크라2007-01-122350
13    챠오! 로마......11 오현정2007-04-261680
  1  2  3  4 총게시물수 : 57, 페이지 : 3/4